소금이네 고양이 사진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소금이네 고양이 아리(ARi)
 
솜덩어리 같기도 하고 부엉이 같기도 하고

양은 냄비에서 올라오는 김~ 옛날 같으면 저녀석이 앉아 있는 곳이 부뚜막이었을 것이다.

정말 마음에 드는 사진이다.

평범하지만

그녀는 판타지 같은 마음을 가진것 같다.

그녀집의 장롱문을 열고 들어가면

다른 세계로 통할 것 같다.

그럼~ 아리는 길잡이인가?



티스토리 툴바